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세상엔 그것이 존재하는지조차도 모를 만한 직업들이 굉장히 많습니다. (+보통 미국에서 많이 볼 수 있지요)


골프장에서 골프공만 주우러 다니는 사람. (숲 바닥을 뒤지고, 골프공이 빠진 연못의 진흙 속을 뒤지고.)
부엉이 토사물만 치우는 사람(OWL VOMIT COLLECTOR).
(부엉이는 작은 짐승을 통째로 삼킨 뒤 위에서 소화되지 않는 뼈와 털가죽을 볼 형태로 만들어 토해냅니다)
-> 수거한 토사물을 학습용으로 학교에 판매하고, 그 돈으로 생활한다. 진정한 틈새시장이군요.
뉴욕 거리의 '쥐'들만 잡는 사람.
거대한 하수도 관을 청소하고 점검하는 사람.(머리 위로 쥐가 떨어지거나 장화 속에서 바퀴벌레가 밟히기도.)


그 중에 최악의 직업으로 뽑힌 것은 바로,

Roadkill Collector

사용자 삽입 이미지
Bear in perilous situation. Courtesy U.S. Dept. Transportation. (C) Chuck Bartlebaugh
우물쭈물 하다가는 큰일납니다 ♬





디스커버리 채널의 Dirty Jobs 다음 회 예고편을 보다가,
지난 프로그램 소개 영상에 나왔던 Roadkiil collector(cleaner)관련 영상이 뜬 것을 봤습니다.
Roadkill이란 자동차나 오토바이 등에 치어 죽은 동물(들)을 칭하는 단어에요. (from Wikipedia)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▶◀




도로에서 비둘기나 고양이 등 작은 동물들이 치어 죽어있는 걸 보는 일이야 한국에서도 흔한 일입니다.
보통의 경우 바퀴에 계속해서 밟히고 밟히다 결국 납작한 회색 걸레처럼 변하고,
그것들이 조각조각 흩어지고 날아가 사라지게 마련이지요.
치여서 길 밖으로 날아간 경우에나 환경미화원 분들께서 처리해 주는 정도가 아닐까 하는데.

미국에서는 이야기가 조금 달라집니다.
아무래도 초지가 보존된 곳이 많고 덩치가 큰 짐승들이 뛰노는(?)만큼.
길에 사슴이나 너구리, 여우, 심지어 곰 등이 차에 치어 죽은 채 버려져 있는 경우 다른 사고의 위험성도 높고
사고를 낸 운전자가 스스로 처리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누군가가 '전문적으로' 꼭 해야 하는 일이니까요.

목격자들로부터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하거나 직접 픽업트럭을 몰고 도로를 순찰하며 사체들을 수거하는데,
그 사체의 형체가 멀쩡하든, 훼손되어 있든간에 분명 역한 일임에는 틀림 없겠습니다.
아침에 눈을 뜨면 어제 치운 길에 또 사슴이 널부러져 있고,
특히나 몸통이 작고 연해 찢어져나가기 쉬운 여우나 족제비 등은 아예 "쓸어 담거나" 조각을 주워야 하는 거지요.



외국의 한 사이트에서는 Roadkill collector를 다음과 같이 묘사하고 있습니다.

Roadkill collector - Cruise highways looking for dead things.
로드킬 콜렉터 - 사체를 찾아 떠나는 고속도로 여행.

$$: Minimum wage.
What do you expect for a job where you get to work outside all day,
nobody bothers you, and job security is excellent?
쥐꼬리만큼.
종일 밖에서 일하고 아무도 간섭하지 않는데다 고용보장까지 되는 일에 뭘 더 기대하나요.

The upside: You are doing your part to make America beautiful.
미국을 아름답게 만드는 데 일조할 수 있다는 것이겠지요.

The downside: Ironically, the small animals that break apart on contact are the worst.
아이러니하게도 그 조각나고 늘어붙은 조그만 짐승들이야말로 최악이라는 거.

The dark side: Sometimes you don't want to get up in the morning.
가끔은 아침에 일어나고 싶지 않을걸요.


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Dirty Jobs의 진행자 Rowe는 '더럽지만 꼭 필요한 일들'을
외면하려 드는 사람들의 의식에 안타까워했습니다.

또한 그는 Dirty Jobs가 온 가족들이 함께 앉아 볼 수 있는 프로가 되기를 바라며, 함께 시청하는 아이들에게 부모가 "잘 봐, 저래서 니가 대학을 가야 하는거지." 라고 말하기보다는 아래와 같이 말해주기를 바란다고 하네요.

"보렴, 우리가 직접 저런 일을 하지 않게 해 주는 사람들이 있기에 네가 만나는 모든 사람들을 존경해야 하는 거란다."




Dirty Jobs의 더 많은 정보를 보시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하세요.
http://dsc.discovery.com/fansites/dirtyjobs/dirtyjobs.html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+ 지금 가진 직업에 감사합시다. ㅎㅎ 



Posted by 라얀 치라얀